Kangta Solo 第3辑 -- 07. Reminiscence#1

  
歌词:

밤 새워 내 창을 두드린 비는 아침의 햇살에 마르고
내 방 가득 채운 녹차향기들은 또 나를 깨우고

낡은 기타의 녹슬은 여섯 줄
물끄러미 나를 바라보고 있네
항상 위로해주던 니가 너무
고마워 이젠 내가 너에게...

*난 공원에 나가 혼자를 즐겨
어제 밤새 내린 비릿한 비를 밟으며
난 너무 익숙한 외로움을 몰라
가끔씩은 곁에 좋은 사람 있었으면 해

이젠 뭘 할까 생각해보니 전화기가 나를 부르고 있네
친구 녀석에게 전활 걸어볼까 뭘 하고 있을까

날 위로해줄까 얘긴 들어줄까
수화기 너머로 반가운 친구목소리
넌 아직도 혼자니 소개시켜줄까
웃음소리 뒤로 아침 해가 손 흔드네

*Repeat

PREV
   Kangta Solo 第3辑 -- 06. No More Than My Dream (只是梦...)
2005/03/05
NEXT
   Kangta Solo 第3辑 -- 08. Blue Snow
2005/03/05
 
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nova